1. 카지노|바카라 ebook
  2. [카지노 소설] 김진명의 도박사_475

카지노 ebook

  • 카지노 ebook
  • >
  • [카지노 소설] 김진명의 도박사_475 상세 정보

카지노 ebook

  • 카지노 ebook
  • >
  • [카지노 소설] 김진명의 도박사_475 상세 정보

한혁 씨는 어때서요? 웬만한 사람이라면 그렇게 결단을 내리기도 어렵잖아요.

  저는 공사판에서 본 한혁 씨의 그 성실한 모습을 잊지 못하겠어요.

대단한 자아를 가진 사람임에는 틀림이 없어요.

두 사람은 서후 씨에게 감사한다고 했어요. 월세 집을 얻었대요. 둘이 한 걸음 한 걸음 착실하게 살겠다던데요.

  카지노에서 얻은 돈은 아무 의미가 없는 돈이란 걸 깨달았대요. 단 한 푼이라도 땀을 흘려 벌겠다고 했어요.

고맙군요. 그렇게 헤어나와주었으니.


서후는 미간을 약간 찌푸리다 마지못해 목소리를 밀어냈다.


이 얘긴 할까 말까 꽤 망설였는데

말해보세요.

송병준 씨가 전화를 걸어왔어요.

왜요?

파리에서 너무나 많이 잃었다더군요. 돈은 문제가 아닌데 외환 관리법에 걸릴 수밖에 없다고 했어요.

그 사람도 도박에 빠졌어요?

그런 모양이에요.

편집증이 있는 사람이라 돈을 잃으면 걷잡을 수 없을 정도일 텐데.

아들을 구하러 간 송 회장도 같이 도박에 빠져 막대한 현금을 유출했다가 경찰청 외사과에 적발되었다고 했어요.

그런데 왜 서후 씨에게 전화를 했어요?